아이디어 제안

bar

그때나 지금이나

평천하 | 2018.02.05 10:14 | 조회 19 | 공감 0 | 비공감 0



그때나 지금이나

 

 

 

 

 

아버지,

당신이 걷던 길을

고개만 넘으며 살았던

그 길을

한 평생

가슴에 못만 박히며 살았던

그 길을

지금 우리 자식들도

걷고 있습니다.

 

아버지, 당신이

몸과 마음이 다 녹도록

일하고 고생했지만

감투 쓴 자들과

큰 광이나 창고 가진 자들과

침략자들과

역적들에게

다 도둑맞고 빼앗기고

한 평생

복을 누리고 살 수 없었듯이

지금 우리가

그렇게 살고 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














 

공감 비공감
twitter facebook
아이디어 제안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784 새 세상 건설을 위하여 평천하 11 2018/02/11
783 민족의 운명의 극난을 위하여 평천하 10 2018/02/09
782 20180205 법원 평천하 19 2018/02/06
781 행복하게 살아 보자 평천하 16 2018/02/06
>> 그때나 지금이나 평천하 20 2018/02/05
779 바른 길 평천하 28 2018/01/15
778 《전국민여론조사위원회》에 대한 참고 자료 평천하 40 2018/01/04
777 2018년 촛불집회 일정 mr. jeong 73 2017/12/28
776 입으로 보는 대소변 평천하 50 2017/12/17
775 촛불! 진짜 적폐 이명박을 처벌하기 위해 다시 모여야하지 않겠습니까! 촛불의역사 59 2017/11/25
774 북의 상상할 수 없는 무기들, 미제와 보수역적들 멸망 평천하 129 2017/11/13
773 추카추카 광화문 촛불1주년 광화문촛불1주년 125 2017/10/27
772 위대한 광화문 촛불 1주년기념 광화문촛불1주년 111 2017/10/27
771 촛불혁명의 메카 광화문 촛불1주년기념 축하 광화문촛불1주년 115 2017/10/27
770 모바일 비상국민행동에 고한다 [3] 바다와 바람 142 2017/10/26
769 모바일 1주년 촛불집회 [1] 은동장시라소니 138 2017/10/25
768 적폐 중 적폐 국회로 가자!!! [1] bob 121 2017/10/25
767 국회 압박 행진합시다!! [1] 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다 111 2017/10/24
766 모바일 민노총, 민대련, 무지개 등등 여백 137 2017/10/24
765 모바일 여긴 아주 미쳐 돌아가고 있군요 [1] 진짜촛불 166 2017/10/2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