성명·보도·논평

bar

[논평] 야당은 민의와는 무관한 원칙없는 정략적 타협 중단하라 - 촛불민심 수렴없는 개헌특위-여야정협의회 즉각 중단

대변인 | 2016.12.13 18:41 | 조회 1697 | 공감 1 | 비공감 0

여야 3당의 여야정 협의체 운영, 국회 개헌특위 구성에 대한 퇴진행동 논평

야당은 민의와는 무관한 원칙없는 정략적 타협 중단하라.

- 촛불민심 수렴 없는 개헌특위 - 여야정협의회 즉각 중단


어제 새누리당 정진석·더불어민주당 우상호·국민의당 박지원 원내대표가 만나 탄핵 이후 정국을 위한 여야정 협의체를 운영하는 한편 국회 개헌특위를 신설하기로 합의했다고 한다.


퇴진행동은 민주당과 국민의당에게 묻지 않을 수 없다.

박근혜 정권의 국정농단, 헌정파괴 사건은 황교안 국무총리와는 무관한 일인가? K스포츠와 미르 모금을 황교안 국무총리는 몰랐단 말인가? 황교안 총리가 몰랐다면 무능한 것이고, 알면서 묵과 또는 동조했다는 공범자 일 뿐이다.


퇴진행동은 무능 또는 공범자인 황교안 총리에게 탄핵이후 대한민국을 맡길 수 없다. 때문에 권한대행으로 그를 인정할 수 없다. 탄핵 이후 광화문 광장에서 외쳐졌던 ‘황교안 당장사퇴’ 요구는 이러한 것을 반영한 것이다. 이것이 촛불의 민심이고 국민의 바람이다.


그런데 야권이 나서서 황교안 총리가 참여하는 여야정 협의체를 구성한다는 것에 우려를 표명하지 않을 수 없으며 당장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.


한편, 개헌특위 구성에도 강력한 우려를 표명한다. 현재시점에서의 개헌은 박근혜 즉각퇴진, 적폐청산 등 촛불의 절박한 요구를 정치권이 자신의 이해득실에 맞춰 왜곡하는 것이다. 새누리당이 줄기차게 퇴진 촛불 가운데에서도 개헌을 주장했던 이유가 이런 것 아니었는가!

특히 새누리당이 개헌특위의 위원장을 맡는다는 것은 국정농단 헌정파괴의 부역자인 새누리당에 면죄부를 주는 것이며 대한민국의 미래를 맡기는 것이기에 더욱 강력하게 규탄하지 않을 수 없다.


이러한 국민적 요구를 거부한다면 야당이든 여당이든 촛불의 의해 심판을 피하기 어려울 것이다.


2016년 12월 13일

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

공감 비공감
twitter facebook
성명·보도·논평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63 [보도] [보도자료] “재벌도 공범이다. 국민들이 끝까지 지켜본다” 재벌총수 끝장 첨부파일 대변인 1272 2016/12/14
62 [보도] [보도자료] “국민연금 손해끼친 자들에게 책임을 묻는다” 기자회견 및 손 첨부파일 대변인 1384 2016/12/14
61 [보도] [보도자료] “법도 국회도 무시하는 현대차 용역폭력 보고대회" 첨부파일 대변인 1289 2016/12/14
60 [보도] [취재요청] “재벌도 공범이다. 국민들이 끝까지 지켜본다” 재벌총수 끝장 첨부파일 대변인 1810 2016/12/13
59 [보도] [보도협조요청] “국민연금 손해끼친 자들에게 책임을 묻는다” 삼성-최순실 첨부파일 대변인 1270 2016/12/13
58 [보도] [취재요청] “법도 국회도 무시하는 현대차 용역폭력 보고대회" 첨부파일 대변인 1247 2016/12/13
>> [논평] [논평] 야당은 민의와는 무관한 원칙없는 정략적 타협 중단하라 - 촛불민 첨부파일 대변인 1698 2016/12/13
56 [성명] [성명] 황교안은 박근혜 공범자다. 황교안은 사퇴하라. 첨부파일 [2] 대변인 1474 2016/12/12
55 [논평] [논평] 박근혜 당신은 아직도 피눈물이 무엇인지 모른다 첨부파일 대변인 4543 2016/12/12
54 [보도] [보도자료] 12월 12일 박근혜를 즉각 구속하라! 한상균을 즉각 석방하 첨부파일 [2] 대변인 2025 2016/12/11
53 [논평] [16.12.11. 브리핑] 다시 켜진 100만개의 촛불이 말하는 것 첨부파일 대변인 1698 2016/12/11
52 [보도] [보도자료] 12월 10일 <박근혜정권 끝장내는 날> 7차 범 첨부파일 대변인 2141 2016/12/10